전시소식

  • home
  • 소식지
  • 전시소식
조회 수 213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
Extra Form
일정시작 2018-10-05
일정종료 2018-10-09
배경색상 #77CC00

세대공감! 우리모두의 추억

축제소개

<추억의 충장축제>는 매해 가을에 광주광역시 동구에서 개최되는 도심 길거리

기간 : 2018.10.05(금)~2018.10.09(화)
장소 : 광주 동구 충장로, 금남로, 문화전당, 예술의 거리 일원
주최 : 광주광역시 동구청
특별전 : 구름물고기 초대전  /금난로공원

2018년 광주동구<충장축제>와 함께하는 구름물고기

빛고을 광주! 민주주의의 심장에서 구름물고기가 함께 하였다.

 

20180821_123613.jpg

1960년 4.19혁명의 진원지로

자유당전권의 독재와 부정선거에 항거하다가 7명이 산화하고 백여명이 부상당한

자유,민주,정의의 광장에서 민주주의의 햇불 꽃을 밝히며 영령들을 위로해 본다.

20180821_123551.jpg

 

20181007_134938.jpg

 

DSCF9515.JPG

7개의 햇불

 

20181007_201103.jpg

우리들은 누군가의 피와 땀 위에 꿈의 꽃이 피고  있다는것을 잊어서는 안되겠다.

 

DSCF9512.JPG

하트에 불을 밝히니 사람들의 마음에도 사랑이 피어났다.

 

20181007_185224.jpg

가끔 유치함에서 미소가 살아난다.  35억 년에 걸친 진화론책<내안의 물고기>

고생물학자 닐 슈빈. 그는 인간신체의 기원을 물고기에서 찾고 있다.

 

물고기는 물을 떠나서 살 수가 없다. 그럼 구름물고기는?

 

20181008_184123.jpg

엄마와 아이의 미소가 세상을 조금 더 따뜻하게 한다. 아주가끔 찰라의 순간을 담다 보면 멋진 사진이 나온다.

몇장의 사진들은 구름물고기가 조금 더 나아가게 하는 감정의 에너지가 된다.  

 

20181008_221338.jpg

태풍 때문에  연기 되어서 인지 많은 분들이 나왔다. 내심 걱정을 많이 했으나 불은 아무 탈 없이 잘들어왔다. 

 

20181007_185027.jpg

구름물고기전시는 세대를 아우른다. 한지가 가지는 따뜻한 빛은 모두에게 편안한 미소를 짓게 하는 듯

모두의 입가엔 잔잔한 미소가 가득 살아 난다.

누군가의 행복한 감정들이 살아나는 이 순간 나는 행복하다. 그 동안 밤 낮 준비하며, 힘든 시간들이 눈 녹듯 녹아 내린다.

누군가의 행복으로 나 자신을 치유해 나가고 있는 것이다.

 

20181008_221045.jpg

가끔 꿈집에는 사람들이 많아 줄을 설때도 있다.

어린 아이가 들어 가는 아주 작은 공간인데 가끔 어른이 들어가면 들어간 사람도 지켜보는 사람도 웃음이 '빵' 터진다.

 

20181007_201127.jpg

행복한 시간을 만들어 주신 광주동구청과 충장축제 조직위에 감사하며...,